‘캐스퍼’ 온라인 얼리버드 예약 개시 (현대자동차)

정현숙 승인 2021.09.15 09:44 의견 0
현대자동차가 ‘캐스퍼’ 온라인 사전 계약을 시작한다

현대차가 29일(수) 출시 예정인 캐스퍼의 주요 사양과 내장 디자인, 가격을 공개하고 14일(화)부터 온라인 얼리버드 예약(사전계약)을 시작한다. 캐스퍼는 현대차가 처음으로 선보이는 새로운 차급 ‘엔트리 SUV’로 △개성을 살린 내·외장 디자인과 컬러 △용도에 따라 실내 공간 조절을 할 수 있는 시트 △첨단 운전자 보조시스템과 앞 좌석 센터 사이드 에어백 기본 적용으로 안전성 확보 △운전자 중심의 편의 사양 탑재 등이 특징이다. 얼리버드 예약은 기존의 영업망이 아닌 웹사이트 ‘캐스퍼 온라인’에서 진행되며, 본격적인 D2C (고객에 직접 판매, Direct to Consumer) 판매는 29일(수) 디지털 프리미어(CASPER Premiere)와 함께 시작될 예정이다. 이번 캐스퍼 온라인 판매는 코로나19 이후 가속화된 언택트·디지털 트렌드를 반영해 국내 자동차 브랜드 최초로 D2C 방식을 도입했다는 측면에서 큰 의미를 지닌다. 현대차는 고객이 시간과 장소에 제약 없이 쉽고 빠르게 정보를 탐색하고 차량을 구매할 수 있도록 최적의 온라인 구매 시스템과 다양한 정보 제공 채널을 마련할 예정이다.

캐스퍼의 판매가격은 기본 모델 △스마트 1385만원 △모던 1590만원 △인스퍼레이션 1870만원이다. 캐스퍼는 엔트리 트림인 스마트부터 지능형 안전 기술, 앞좌석 센터 사이드 에어백 및 4.2인치 컬러 LCD 클러스터, 락폴딩 등 다양한 안전·편의 사양이 대거 기본 적용돼 있어 고객은 합리적인 가격으로 캐스퍼의 상품성을 체험할 수 있다. 1.0터보 엔진과 역동적인 전용 외장 디자인으로 구성한 선택 사양 ‘캐스퍼 액티브’는 모든 트림에서 선택할 수 있다. 가격은 △스마트·모던 95만원 △인스퍼레이션 90만원이 추가된다. 인스퍼레이션 트림에서 캐스퍼 액티브를 적용하면 전용 휠과 리어 스포일러로 구성한 선택 사양 ‘액티브 플러스’를 추가할 수 있어 더욱 날렵한 디자인을 연출할 수 있다. 캐스퍼는 온라인 채널을 통해서만 구매할 수 있다. 얼리버드 예약은 14일부터 캐스퍼 온라인을 통해 진행된다. 예약 방식은 기존의 오프라인 사전계약과 동일하게 고객이 직접 사양을 선택하고 예약금을 결제한다. 예약을 원하는 고객은 캐스퍼 온라인 접속 후 ‘얼리버드 예약하기’를 누르면 차례대로 예약 진행을 할 수 있다. 로그인 또는 본인인증 후 원하는 트림과 색상, 선택 사양, 배송지역을 선택할 수 있다. 이후 계약자 정보를 입력하고 예약금(10만원)을 결제하면 예약이 완료된다. 현대차는 29일 캐스퍼 판매 개시 직후부터 총 6일간 얼리버드 예약을 정식 계약으로 전환하는 기간을 마련할 예정이며, 얼리버드 예약 시점에 선택한 사양과 색상은 정식 계약 전환 기간에 최종 변경할 수 있다. 정식 예약 전환 기간은 9월 29일(수) 오전 11시 30분부터 10월 5일(화) 오전 11시 30분까지다. 제품 가격과 사양 설명이 필요할 경우 ‘가격/사양 확인하기’ 메뉴를 통해 트림별 가격과 사양 정보를 확인할 수 있으며, 개별 사양 명칭을 선택하면 해당 사양에 대한 설명을 이미지 또는 영상과 함께 확인할 수 있다. 예약 중 도움이 필요한 고객은 전화 상담이 가능한 전용 고객센터를 통해 도움을 받을 수 있다(고객센터 운영 시간: 9:00~22:00, 365일 연중무휴).

현대차는 캐스퍼가 엔트리 SUV로써 디자인·공간성·안전성·경제성 등 어느 하나 놓치고 싶지 않은 소비자에게 최상의 선택지가 될 것이라며, 현대차 최초로 도입한 온라인 직접 판매는 고객들의 구매 편의성을 향상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캐스퍼는 1일부터 진행한 얼리버드 예약 알림 신청 이벤트 참여자가 13일 만에 13만6000명, 캐스퍼 온라인 접속자가 70만 명에 달하는 등 대중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캐스퍼 온라인: http://casper.hyundai.com
CASPER TV: http://casper-tv.co.kr

웹사이트: http://www.hyundai.com

저작권자 ⓒ 시니어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