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마음을 훔쳐 갈 전시 ‘STEAL THE APPLE’ 9월 17일부터 진행

정현숙 승인 2021.08.24 23:08 의견 0
STEAL THE APPLE 전시 포스터

‘애플 박물관을 훔치다展’ 세 번째 이야기인 ‘STEAL THE APPLE’ 전시가 스티브 잡스(1955~2011) 10주기인 2021년 10월 5일을 맞아 9월 17일부터 10월 17일까지 가로수길에 위치한 가로 골목에서 진행된다. ‘애플 박물관을 훔치다展’은 2019년 가로수길 전시를 시작으로 동년 광주 디자인비엔날레에 초청돼 총감독이 추천하는 ‘꼭 봐야 하는 작품 11점’에 꼽힐 만큼 인기가 있다. 이번 전시의 가장 큰 특징은 가로 골목 지하 1층에서 5층, 그리고 루프탑까지 활용한 복합문화전시로 구성돼 있다는 점이다. 5층 메인 전시장에서는 1984년 매킨토시를 시작으로 2011년까지 다양한 애플 제품들을 한자리에서 보고 만질 수 있으며 2~4층에서는 무료 전시존과 애플을 주제로 한 VR(가상현실) 체험을 할 수 있다. 또한 △인디&포크 공연 △서울뮤직위크 △국악주간 등 스티브 잡스의 플레이리스트를 감상할 수 있는 음악 공연과 국내 유일 브로드웨이 초청 마술팀인 △그루잠 공연 △서커스 창작그룹 SOUL 등의 퍼포먼스 공연 △디자인 콘퍼런스 및 강연회 등 다양한 이벤트가 이뤄질 예정이다. 이번 전시의 관람 포인트는 스티브 잡스가 매킨토시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개발팀에 강조했던 해적 정신을 통한 애플의 대표적 슬로건인 ‘Think Different’에 숨겨진 그의 철학이다. 이를 위해 전시가 이뤄지는 곳곳에 숨겨진 스티브 잡스의 17가지 어록과 11가지 ‘AR(증강현실)+Burglar Symbol(도둑들의 비밀 암호)’을 찾아보는 것도 색다른 재미 요소다.

전시를 기획한 한준희 에이투지라운지 대표는 “스티브 잡스가 작고하고 10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애플 하면 사람들은 그를 떠올린다. 그 이유는 우리는 아직도 그가 변화시킨 세상 속에 살고 있기 때문”이라며 “그의 10주기 전시를 기획하면서 추모라는 말 대신 그가 남긴 유산을 통해 관람객들에게 삶의 방향과 영감을 전하는 전시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STEAL THE APPLE’ 展은 에이투지라운지, 애플컴퓨터박물관, 대한컴퓨터박물관이 주최하고 데스커, 인케이스, 스타아트가 주관하며 RNMS, 그래놀라하우스, 그리핀, 낫더세임스튜디오, 낭만토리, 네이티브 유니온, 달콩간장, 디스틸, 디핸드, 마타, 만월회, 몰스킨, 봄꼬, 서바이버, 스튜디오 웬, 쏘두위, 아르노, 얌랩, 오마이, 인시피오, 카라반칼핀트, 케이스 메이트, 크렘, 팝뷰글, 페이퍼케이스, 페퍼린트, 플레이모빌, 플레이포에버, 피아노숲, 한줄발견, 해야지, 흐놀자 38개 브랜드의 협찬, 문화예술네트워크 위드 등 6개 기업 협업을 통해 준비된 전시다. 전시 관람료는 전 연령 1만원이며 선 구매 시 티켓 가격을 30~50% 할인받을 수 있는 얼리버드 혜택도 있다. 티켓은 티켓링크, 네이버 예매를 통해 8월 24일부터 구매할 수 있다.

웹사이트: http://www.with-art.co.kr

저작권자 ⓒ 시니어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